# 고난은 터널과도 같습니다.

어느 순간 적막함으로 휩싸여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상황에 놓여 

이 막막함의 끝은 보이지 않을 것만 같은 절망에 빠지곤 합니다.

하지만 분명한 사실은 끝이 있다는 것입니다. 

이 짧은 어둠이 지나고 나면, 밝은 빛이 기다리고 있습니다.


저작자 표시
신고


티스토리 툴바